디지털대전환의 현장을 찾아가본다 “생존의 전략 : 디지털대전환”

산업이 연대하고 데이터를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디지털대전환의 현장을 찾아가본다 “생존의 전략 : 디지털대전환

대한민국 산업의 역사는 도전으로 시작됐다. 혁신은 멈추지 않는 성장으로 돌아왔고, 수출 강국의 신화를 이룩했다. 그러나 디지털 시대가 시작되고, 쏟아지는 데이터들은 세계 경제의 패러다임을 장악했다. 어느새 다가온 거대한 변화의 물결. 대한민국의 생존전략은 무엇인가.

▶ 철강, 스마트팩토리로 진화하다
철강은 자동차, 조선, 기계와 같은 연관 산업을 이끌며 ‘산업의 쌀’이라 불렸다. 그러나 최근 10년, 국내 수요가 위축되고 해외 수출이 악화되는 상황 속에서 위기의 산업이 됐다. 쉼 없이 붉은 쇳물을 쏟아내며 영원히 변하지 않을 것 같던 철강 산업. 이제 디지털전환을 통한 진화를 시작한다.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자동제어 시스템으로 운영되는 AI 고로의 탄생. 오랜 노하우를 데이터로 만들어내는 까다로운 작업에는 30여 년 경력의 베테랑 엔지니어들과 30대 젊은 엔지니어들의 특별한 협업이 주효했다.
고로는 높이가 110m에 달하는 거대한 설비. 내부 온도가 최대 2,300도에 달하는, 안을 들여다볼 수 없는 미지의 존재였다. 그러나 AI 기술을 도입하면서 이 용광로의 비밀들이 블랙박스처럼 드러나고 있다.

▶ 조선, 상생으로 도약을 꿈꾸다 [블루원 프로젝트]
명실상부 세계 1위 대한민국 대표 산업이지만, 오랜 불황으로 침체에 빠진 조선업. 이들이 미래 먹거리를 위한 디지털대전환 프로젝트, [블루 원]을 시작했다.
[블루 원] 프로젝트의 핵심은 빅3으로 불리는 조선3사가 협업, 공동으로 데이터플랫폼을 구축해 조선업계에 공유한다는 것. 디지털기술 개발의 핵심은 조선 3사가 각각 운영하고 있는 디지털관제센터다. 실시간 항해하는 선박의 종류와 위치, 속도 정보를 데이터로 받아 최적의 경로를 안내하고 더 나아가 선박의 관리 운영에 가이드를 제시해주는 서비스를 위해 만들어졌다.
자사의 디지털 기술을 공개하지 않고 경쟁해 온 조선3사는, 각자 사용하는 디지털언어가 다르다. 이를 하나로 통일하고 표준을 만드는 것이 [블루 원] 프로젝트의 핵심. 데이터가 표준화 되고 나면 역시 [블루 원]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기자재, 조선소, 항만, 선급까지 서로의 데이터를 공유하고 디지털전환에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출처:KBS다큐

Digital Initiative Grouphttps://digitaltransformation.co.kr
디지털전략 컨설팅회사인 디지털이니셔티브그룹(Digital Initiative Group)은 국내 주요기업들 대상으로 디지털혁신 및 전략추진에 필요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비즈니스모델 혁신, 디지털 리테일 , 디지털마케팅, 온디맨드 서비스플랫폼 , 옴니채널&O2O 전략 관련 컨설팅, 자문, 리서치,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Similar Articles

Advertismentspot_img
Advertismentspot_img
Advertismentspot_img

Most Popular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도서출간21개 글로벌 기업의 성공사례에서 배우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전략!

월마트,나이키,로레알,코카콜라 등 21개 글로벌 기업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성공전략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뉴스레터 DX 트렌드 및 사례 주간뉴스레터 발행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전략 및 국내외 금융, 리테일, 제조 기업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추진 사례 분석 주간 뉴스레터 발행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