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 IBM왓슨 활용 ‘지능형 쇼핑 어드바이저’및 ‘지능형 의사결정 지원 플랫폼’ 구축

롯데그룹은 IBM의 클라우드 기반 인지 컴퓨팅(Cognitive Computing) 기술인 ‘왓슨’(Watson) 솔루션을  활용하여  ‘지능형 쇼핑 어드바이저’와 ‘지능형 의사결정 지원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먼저 백화점등 유통 관련 계열사에서 도입할 ‘지능형 쇼핑 어드바이저’는 현재 고객들이 스스로 검색을 통해 상품을 찾는 방식에서 벗어나, 챗봇 서비스 기반 고객과의 대화를 통해 상품 추천, 해당 상품 매장 위치 안내, 온라인 픽업 서비스까지 지원해 주는 검색, 구매, 배송까지 책임지는 똑똑한 서비스이다. 이 뿐만 아니라, 매장을 방문한 고객이 매장 직원의 도움보다 스스로 매장 정보를 찾고자 하는 빈도가 높다는 사실을 기반으로 백화점 매장 안내 서비스도 지원할 예정이다.

예를 들어 가족의 생일 선물을 준비해야 하는 고객이 챗봇에게 “ 12살 딸의 생일이 다음주인데, 요즘 독서와 패션에 관심이 많더라. 어떤 선물을 하면 좋을까?” 라고 물으면, 이미 가지고 있는 고객 정보 뿐 아니라 소셜, 뉴스등을 통한 트렌드 분석을 통해 최적화된 선물을 추천해 줄 뿐 아니라 가까운 매장 위치나 교통편, 다양한 방법의 구매나 배송까지 한번에 알려준다.

‘지능형 의사결정 지원 플랫폼’은 제과 및 푸드 계열사의 신제품 개발을 위한 전략 업무에 적용될 예정이다. 롯데의 신사업 개발팀은 왓슨의 기술을 활용하여 소셜, 블로그, 뉴스 등을 통해 얻은 외부의 시장 데이터, 여러 점포의 POS에서 얻을 수 있는 고객 매출 데이터 및 회사 내의 여러 시스템에 산재되어 있는 제품 데이터를 모두 분석한 후 신제품 출시 및 신사업 개발을 위한 전략 결정에 왓슨의 도움을 받게 된다.

롯데 그룹은 데이터 분석은 롯데멤버스(社), 시스템은 롯데정보통신(社)에서 구축하며, 그룹 전체를 통합하는 IT 서비스를 지원, 향후 5년이내 전 그룹사에 걸쳐 고객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와 업무 방식의 혁신을 위한 인공지능 기반 플랫폼을 구축, 고도화하여 고객 생활 전반에 걸친 서비스를 지원할 비전을 가지고 있다.

관련참고:롯데, 세계적인 유통기업으로의 도약 위해 IBM 왓슨 도입 결정
               Go beyond artificial intelligence with Watson

banner_academy

Digital Initiative Grouphttps://digitaltransformation.co.kr
디지털전략 컨설팅회사인 디지털이니셔티브그룹(Digital Initiative Group)은 국내 주요기업들 대상으로 디지털혁신 및 전략추진에 필요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비즈니스모델 혁신, 디지털 리테일 , 디지털마케팅, 온디맨드 서비스플랫폼 , 옴니채널&O2O 전략 관련 컨설팅, 자문, 리서치,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Similar Articles

Advertisment
Advertisment
Advertisment

Most Popular

조조타운은 어떻게 온라인 신발 판매를 혁신하고 있는가?- 조조매트기반 고객 발사이즈 측정 신발 판매 –

자신의 발 사이즈에 맞는 신발을 구매할 수 있는 조조슈즈(ZOZOSHOES) 매장을 오픈하였다. 조조슈즈는 조조슈트와 마찬가지로 사용자가 집에서 발사이즈를 측정할 수 있는 조조매트(ZOZOMAT)를 제공하여 편리하게 자신의 발사이즈를 측정한 후 기존 신발브랜드 중에서 자신에 맞는 신발을 선택할 수 있다.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시대 D2C 브랜드란 무엇인가?

뉴욕타임즈(NewYork Times)는 2020년 1월에 대기업이 장악한 소비재 시장에서 구매방식을 바꿔 놓은 신생 스타트업들을 특집으로 소개했다. 달러쉐이브클럽(Dollar Shave Club), 와비파커(Warby Parker) 같은 기업들이 고객들의 의견을...

코로나19 사태 이후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전략 어떻게 추진 할 것인가?

리더십 역량에서 기업들은 비즈니스 민첩성(Speed) 과 조직의 협업(Collaboration)을 우선순위에 두고 일하는 방식의 변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들을 하고 있다. 또한 전체 프로세스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변화하는 상황에 빠르게 대처하기 위해 제품생산부터 판매까지 엔드 투 엔드(End to End) 단계를 디지털기반의 의사결정 체계를 구축하는 디지털 역량 확보를 위한 투자도 확대하고 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