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Mcdonalds)가 새로운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방법 개발

맥도날드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해 다양한 전략을 추진중에 있다.

회사는 2016년 4분기에 미국의 1만 4000개의 전 매장에 모바일로 주문 및 결제, 커브사이드 딜리버리(Curbside Delivery:고객이 가게 앞에 차를 멈추고 점원이 차에 탄 고객에게 상품을 전달하는 방법)을 시작하였다.

<image source=CNN tech>

고객이 커브사이드 딜리버리를 선택하면 드라이브스루 라인에서 줄을 서서 기다릴 필요없이 점원이 차에 가져다 준다.

이러한  시도는 맥도날드에 엄청난 변화이다. 패스트푸드 체인의 70%이상이 드라이브 스루를 통해 주문을 하는데 이러한 고객들을 커브사이드 딜리버리로 전환시킬 수 있다.

1970년대 맥도날드가 드라이브 스루라는 혁신적인 방법으로 편리하게 패스트푸드를 손쉽게 구매할 수 있게 하였는데 이제 또 다른 시도를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전달하고 있다.

커브사이드 딜리버리가 제대로 안착이 되면 드라이브스루 대기줄은 줄어들지만 커브사이드 딜리버리를 위한 추가인원이 보강되어야 한다.

관련참고기사:McDonald’s to launch ordering app, expand delivery

 

Digital Initiative Grouphttps://digitaltransformation.co.kr
디지털전략 컨설팅회사인 디지털이니셔티브그룹(Digital Initiative Group)은 국내 주요기업들 대상으로 디지털혁신 및 전략추진에 필요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비즈니스모델 혁신, 디지털 리테일 , 디지털마케팅, 온디맨드 서비스플랫폼 , 옴니채널&O2O 전략 관련 컨설팅, 자문, 리서치,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Similar Articles

Advertismentspot_img
Advertismentspot_img
Advertismentspot_img

Most Popular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뉴스레터 DX 트렌드 및 사례 주간뉴스레터 발행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전략 및 국내외 금융, 리테일, 제조 기업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추진 사례 분석 주간 뉴스레터 발행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도서출간21개 글로벌 기업의 성공사례에서 배우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전략!

월마트,나이키,로레알,코카콜라 등 21개 글로벌 기업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성공전략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