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Mcdonalds)가 새로운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방법 개발

맥도날드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해 다양한 전략을 추진중에 있다.

회사는 2016년 4분기에 미국의 1만 4000개의 전 매장에 모바일로 주문 및 결제, 커브사이드 딜리버리(Curbside Delivery:고객이 가게 앞에 차를 멈추고 점원이 차에 탄 고객에게 상품을 전달하는 방법)을 시작하였다.

<image source=CNN tech>

고객이 커브사이드 딜리버리를 선택하면 드라이브스루 라인에서 줄을 서서 기다릴 필요없이 점원이 차에 가져다 준다.

이러한  시도는 맥도날드에 엄청난 변화이다. 패스트푸드 체인의 70%이상이 드라이브 스루를 통해 주문을 하는데 이러한 고객들을 커브사이드 딜리버리로 전환시킬 수 있다.

1970년대 맥도날드가 드라이브 스루라는 혁신적인 방법으로 편리하게 패스트푸드를 손쉽게 구매할 수 있게 하였는데 이제 또 다른 시도를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전달하고 있다.

커브사이드 딜리버리가 제대로 안착이 되면 드라이브스루 대기줄은 줄어들지만 커브사이드 딜리버리를 위한 추가인원이 보강되어야 한다.

관련참고기사:McDonald’s to launch ordering app, expand delivery

 

Digital Initiative Grouphttps://digitaltransformation.co.kr
디지털전략 컨설팅회사인 디지털이니셔티브그룹(Digital Initiative Group)은 국내 주요기업들 대상으로 디지털혁신 및 전략추진에 필요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비즈니스모델 혁신, 디지털 리테일 , 디지털마케팅, 온디맨드 서비스플랫폼 , 옴니채널&O2O 전략 관련 컨설팅, 자문, 리서치,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Similar Articles

Advertisment
Advertisment
Advertisment

Most Popular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역량강화]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디지털역량 어떻게 구축하고 확보할 것인가?(2편)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추진을 위한 디지털역량을 구축하고 확보하기 위해서는 강력한 고객경험을 창출하고, 내부 운영프로세스를 혁신하여, 비즈니스모델을 재창조하는 단계별 접근이 필요합니다. 디지털역량은 디지털기술역량을 확보하는게 아니라 디지털기술을 활용하여 프로세스 및 비즈니스를 혁신시키는데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고객경험, 운영프로세스, 비즈니스모델의 세가지 디지털역량을 활용하여 기업에 맞는 차별화된 디지털전략을 수립해야 합니다.

월마트(Walmart)는 어떻게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추진하였는가?

디지털기업으로의 변신을 위한 월마트의 노력은 단순한 사명 변경에 그치지 않고 웹사이트부터 상품구성, 물류배송, 고객접객, 직원교육등 기존 오프라인 기반의 ‘월마트스토어’의 모든것들을 디지털로 탈바꿈(Digital Transformation)시키고 있다.

토이저러스(ToysRUs)매장을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하다

지난 2017년 가을 파산 후 미국 내 모든 매장을 폐업했던 토이저러스가 2년 만인 오는 11월 다시 문을 연다. 토이저러스(Toys 'R'Us)의 브랜드를 소유 한 모회사인 트루...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