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azon 신선식품 시장 확대를 위해 Whole Foods 인수

Amazon이 미국 최대 유기농 식료품 체인인 홀푸드 마켓(Whole Foods Market)을 137억 달러에 인수했다.

홀푸드는 미국전역에 430여개의 매장이 있으며 9만명의 종업원을 보유한 기업이다. 그동안 홀푸드는 유기농 식료품 제품 중심으로 프리미엄 이미지를 구축해 왔다.  그러나 홀푸드는 1992년 개점이후 최악의 매출에 빠져있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하여 저가브랜드 ‘365바이 홀푸드 마켓’ 을 도입해 젊은층을 겨냥하는 전략을 추진하였다.

Amazon은 그 동안 끊임없이 신선식품 시장의 주도권을 확보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하였다.  2007년 시애틀에서 식료품 배달 서비스인 ‘Amazon Fresh’를 시범 운영한후 다양한 지역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Amazon Fresh는 연회비 299달러만 지불하면 신선식품을 집으로 배달해 주는 서비스이다. 가공 및 냉동식품 위주로 시작하여 현재는 지역농장 및 식료품 생산업체들과 협업으로 신선한 야채 및 과일류로 취급제품을 확장하고 있다.

기존 신선식품 배달 서비스 시장에 대형마트와 지역업체들이 먼저 진출한 상황에서 후발주자였던 아마존은 ‘당일배송서비스’를 제공해 ‘Convenience, Delivered’ 의 차별화된 가치로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Amazon의 홀푸드 인수는 신선식품 시장 확대를 위하여 오프라인 유통망 거점을 구축하고 주요 도시에 당일 배송을 제공하기 위한 의지로 보고 있다. 또한 작년말에 선보인 계산대가 없는 식료품 매장인 ‘Amazon Go’를 확대하기 위한 거점으로 활용한다는 분석도 높다.

BloomBerg는 Amazon은 홀푸드 인력을 줄이고, 제품 가격을 낮추기 위해 ‘재고시스템’을 바꾸고,  Amazon Go에 적용된 기술을 홀푸드에 활용해 캐서가 없는 Tech 기반 매장을 확대할 것으로 분석하였다.

Amazon의 홀푸드 인수가 발표되자마자 Wal-Mart, Target, Costco, Kroger 등의 대형 오프라인 매장의 주가가 급락하였다.

관련참고기사:Amazon Plans Cuts to Shed Whole Foods’ Pricey Image

Digital Initiative Grouphttps://digitaltransformation.co.kr
디지털전략 컨설팅회사인 디지털이니셔티브그룹(Digital Initiative Group)은 국내 주요기업들 대상으로 디지털혁신 및 전략추진에 필요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비즈니스모델 혁신, 디지털 리테일 , 디지털마케팅, 온디맨드 서비스플랫폼 , 옴니채널&O2O 전략 관련 컨설팅, 자문, 리서치,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Similar Articles

Advertisment
Advertisment
Advertisment

Most Popular

포드(Ford)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추진을 위한 CEO교체

100년의 역사를 가진 자동차기업은 여전히 전세계에서 수백만대가 판매되고 있다. 그러나 미래에는 이러한것을 중단할지도 모른다. 포드가 자동차제조회사인 시대는 끝났다.(The era of Ford as an automaker is over)

2018년 전세계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기술 지출비용은 1조3천억달러에 달할것으로 예측

IDC의 Worldwide Semiannual Digital Transformation Spending Guide 따르면 2018년 전세계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기술(Digital Transformation Technologies) 지출비용은 1조3천억달러에 달할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어떻게 고객경험, 운영・관리 프로세스, 비즈니스모델 중심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추진할것인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은 고객경험, 운영・관리 프로세스, 비즈니스모델의 세가지 영역을 대상으로 추진해야 한다.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뉴스레터 DX 트렌드 및 사례 주간뉴스레터 발행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전략 및 국내외 금융, 리테일, 제조 기업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추진 사례 분석 주간 뉴스레터 발행 

error: Content is protected !!